스토브리그 15회 매각 제안한 남궁민의 묘수로 낙동강 오리알 된 오정세

Published by : TV읽어주는 채널
'스토브리그'가 마지막 한 회를 남기고 급 전개를 이루기 시작했다. 해체 선언을 앞둔 '드림즈'를 살리기 위한 백 단장의 묘수는 그래서 반갑고 통쾌하다. '드림즈' 스스로 자립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 그들의 노력은 그래서 반갑다.
cached video

스토브리그 남궁민 매각 제안 낙동강 오리알 된 오정세 스토브리그 15회